국내 유일의 다국적 합작세무법인
국제조세 전문 세무법인 CKP충정입니다

세무회계정보

전화상담

  • 대표번호 : 02-778-1391
  • 국제조세 : 02-3445-6619
  • 팩스번호 : 02-778-1399

정치경제

  • >
  • 세무회계정보
  • >
  • 정치경제
제목 정부 "코로나19 지속기간 따라 韓경제 회복 제약"
작성자 CKP충정
작성일 2020-02-14

정부가 최근 발생한 신종코로나 감염증(코로나19)의 확산정도·지속기간에 따라 세계 경제의 성장, 우리 경제의 회복 흐름이 제약을 받을 가능성이 있다고 진단했다.

기획재정부는 14일 발표한 '최근 경제동향(그린북)' 2월호에서 이 같이 언급했다.

정부는 우선 경기개선의 흐름을 보이고 있다고 했다. 지난해 4분기 생산·소비·설비투자 증가세가 이어지고, 경기 동행·선행지수(순환변동치)가 같이 상승하고 있다는 근거에서다. 

작년 12월 전(全)산업생산은 전달보다 1.4% 늘었다. 서비스업(-0.1%)이 감소했으나, 광공업(3.5%)·건설업(4.1%)이 증가한데 따른 것이다. 현재의 경기를 보여주는 동행지수 순환변동치(12월)는 전달보다 0.2포인트, 앞으로 경기 흐름을 가늠할 수 있는 선행지수 순환변동치는 0.4포인트 올랐다. 

소비를 의미하는 소매판매(12월)는 의복 등 준내구재(-2.2%), 음식료품 등 비내구재(-0.6%)가 감소했으나, 승용차 등 내구재(3.9%)가 증가하면서 전달보다 0.3% 늘었다.

정부는 "1월 소매판매의 경우 할인점·온라인 매출액, 방한 중국인 관광객수 증가 등은 긍정적 요인"이라며 "국산 승용차 판매, 백화점 매출액 감소 등은 부정적 요인으로 작용할 전망"이라고 했다.

12월 설비투자, 건설투자는 전달보다 모두 10.9%, 4.1% 증가했다.

1월 수출(잠정)은 작년 같은 달에 비해 6.1% 감소한 433억5000만 달러를 기록했다. 품목별로는 선박·컴퓨터가 늘었고, 석유제품·반도체·일반기계·자동차·석유화학은 줄었다. 지역별로 보면 아세안은 증가했고, 일본·미국·중동·중국·유럽연합(EU)·중남미는 감소했다.

조업일수를 고려한 일평균 수출은 20억2000만 달러로, 작년 같은 달보다 4.8% 늘었다.

정부는 "(코로나)감염병에 따른 피해 우려 부문 지원과 함께, 경제에 미칠 파급영향 최소화에 만전을 기하겠다"며 "올해 경제정책방향에 반영된 투자, 소비, 수출활력 제고 과제를 속도감 있게 추진하는 등 경기회복 모멘텀을 확보하는데 총력을 기울이겠다"고 했다.


[저작권자 ⓒ 조세일보(http://www.joseilbo.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